▲ 양주시 체육청소년과 제공
[양주= 임재신 기자]
양주시 시청 직장운동경기부(감독 남상칠)와 아산재건정형외과(대표원장 조훈식)는 선수단의 건강관리와 최적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하며 상호간의 협력을 도모했다.

이번 체결식은 고읍동에 위치한 아산재건정형외과의원 3층 본관에서 진행했으며, 이번 협약으로 양주시청 직장운동경기부 여자볼링선수단은 아산재건정형외과의원에서 체계적인 건강관리와 특화된 스포츠 손상 치료 및 재활 프로그램을 제공받는다.

조훈식 대표원장은 “이번 체결을 통해 병원 의료진 전원이 양주시청 직장운동경기부 여자볼링선수단에 최고 수준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여 경기력 향상에 이바지하겠다”며 “앞으로 양주시 스포츠 사업의 발전에도 꾸준히 지원하여 지역 사회 중심 병원으로 우뚝 서겠다” 며 포부를 밝혔다.

남상칠 감독은 “그간 여자볼링선수단 선수들의 컨디션 유지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는데, 이번 협약으로 선수들의 컨디션 관리 및 성적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